오늘의 만나 <요한일서 1장>
하루한장 신약일독






[오늘만나] 한/영





<<  요한일서 1 >>


1 태초부터 있는 생명의 말씀에 관하여는 우리가 들은 바요 눈으로 본 바요 자세히 보고 우리의 손으로 만진 바라
   That which was from the beginning, which we have heard, which we have seen with our eyes, which we have looked at and our hands have touched--this we proclaim concerning the Word of life.

2 이 생명이 나타내신 바 된지라 이 영원한 생명을 우리가 보았고 증언하여 너희에게 전하노니 이는 아버지와 함께 계시다가 우리에게 나타내신 바 된 이시니라
   The life appeared; we have seen it and testify to it, and we proclaim to you the eternal life, which was with the Father and has appeared to us.

3 우리가 보고 들은 바를 너희에게도 전함은 너희로 우리와 사귐이 있게 하려 함이니 우리의 사귐은 아버지와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와 더불어 누림이라
   We proclaim to you what we have seen and heard, so that you also may have fellowship with us. And our fellowship is with the Father and with his Son, Jesus Christ.

4 우리가 이것을 씀은 우리의 기쁨이 충만하게 하려 함이라
   We write this to make our joy complete.

5 우리가 그에게서 듣고 너희에게 전하는 소식은 이것이니 곧 하나님은 빛이시라 그에게는 어둠이 조금도 없으시다는 것이니라
   This is the message we have heard from him and declare to you: God is light; in him there is no darkness at all.

6 만일 우리가 하나님과 사귐이 있다 하고 어둠에 행하면 거짓말을 하고 진리를 행하지 아니함이거니와
   If we claim to have fellowship with him yet walk in the darkness, we lie and do not live by the truth.

7 그가 빛 가운데 계신 것 같이 우리도 빛 가운데 행하면 우리가 서로 사귐이 있고 그 아들 예수의 피가 우리를 모든 죄에서 깨끗하게 하실 것이요
   But if we walk in the light, as he is in the light, we have fellowship with one another, and the blood of Jesus, his Son, purifies us from all sin.

8 만일 우리가 죄가 없다고 말하면 스스로 속이고 또 진리가 우리 속에 있지 아니할 것이요
   If we claim to be without sin, we deceive ourselves and the truth is not in us.

9 만일 우리가 우리 죄를 자백하면 그는 미쁘시고 의로우사 우리 죄를 사하시며 우리를 모든 불의에서 깨끗하게 하실 것이요
   If we confess our sins, he is faithful and just and will forgive us our sins and purify us from all unrighteousness.

10 만일 우리가 범죄하지 아니하였다 하면 하나님을 거짓말하는 이로 만드는 것이니 또한 그의 말씀이 우리 속에 있지 아니하니라
     If we claim we have not sinned, we make him out to be a liar and his word has no place in our lives.



Read the Bible & Share the Bible
성경을 읽고, 성경을 전하자


성경을 암송하는 것은 뼈대(bone)를 세우는 것과 같고, 성경을 읽는 것은 살(flesh)을 채우는 것과 같고, 성경을 나누는 것은 피(blood)를 흐르게 하는 것과 같습니다.

하루 한 장의 성경을 읽으면, 1년에 자동 신약을 일독할 수 있게 됩니다.

나와 나의 가정 그리고 우리 공동체가 오직 말씀(Sola Scriptura)으로 더욱 강건해 질 것입니다.

부흥의 원리

Your Vision, Our Mission.
교회의 비전은 호산나의 사명입니다!